> 재활정보 > 뉴스정보
전북장복, 긴급·위기 장애인 지원 사업 추진
기본정보 이름: 재활지원센터 등록일: 2020-02-12 조회: 26
이메일
홈페이지
내용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관장 정호영)은 올해 도내 기본권 보장이 요구되는 장애인 긴급·위기 지원 사례에 대한 ‘광역 사례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광역 사례지원 사업은 도내 12개 장애인복지관과 전북발달장애인지원센터, 전북장애인권익옹호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사례지원 협의체를 구성하고 고난이도의 긴급·위기 사례를 발굴해 지원계획을 수립,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한 서비스 개입 등을 추진하기 위해 계획됐다.

각종 사회적 위험에 노출된 장애인 위기 사례를 접수·개입, 권리구제 활동을 통한 당사자의 기본권 보장과 자립을 지원함은 물론 시·군 장애인복지관과 연계해 자원을 개발함으로써 장애인 당사자의 생활권을 보장하겠다는 것.

또한 도내 탈시설 장애인들의 자립 이후 지지체계 부족으로 인해 발생되는 인권침해나 경제적 착취 사례를 발굴하고 탈시설 활동 프로그램을 별도로 운영, 자립과 독립생활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호영 관장은 “복지관은 앞으로 단계적인 광역기능 도입을 통해 장애인들의 일상생활 기능 확대 및 서비스 공백을 해소하는데 초점을 두고 다양한 광역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활발한 광역 사례지원을 통해 전라북도 장애인 이슈에 선도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출처: 에이블뉴스(ablenews.co.kr) 2020.02.11
http://www.ablenews.co.kr/News/NewsContent.aspx?CategoryCode=0037&NewsCode=003720200210140318693914#z